섬기는 분

정진호 (Joseph Chung) 목사

정진호 목사는 13세에 미국으로 가족과 함께 이민하여 남가주에서 자랐습니다. 다른 이민 가정과 다를 것 없는 어려움과 아픔의 성장기를 거쳐 25세에 목회자로 헌신하고 1990년에 은혜 한인교회에서 학생부 담당 목사로 섬김을 시작하여 1999년부터 2006년까지 감사 한인교회에서 영어권 목사로 섬기면서 목사안수를 받았습니다.

2006년부터 남가주에서 뉴욕으로 이주하여 그루터기 장로교회에서 부목사로 2년 반 동안 사역하였고, 그 후 New Jersey에서 Acts Community Church(현 Catalyst Agape Center)의 담임과 Philadelphia의 Grace Covenant Church의 부목사로 섬기며 참된 복음을 통한 성도의 변화와 제자훈련을 통해 성도들을 사역의 동참자로 세우는 사역에 주력하여 왔습니다.

이제 그루터기장로교회의 2대 담임목사로서 건강하고 안전한 교회문화를 세우고 하나님의 사역에 동참할 수 있는 일꾼들을 세우고, 맡겨주신 다음 세대의 양성, 그리고 세계 어디든지 복음을 전파하는 사역에 부르심을 받은 모두가 함께 갈 수 있는 사역을 위해 섬기고 있습니다. 정진호 목사는 정혜나 사모와 결혼하여 슬하에 두 명의 아들(현석, 현성)이 있습니다.

e-mail: pastorjoe@remnant.nyc

정태훈 (Paul Jung) 목사

정태훈 목사는 불교와 유교 집안에서 성장했고, 고등학교 2학년을 마치고 17세에 미국으로 이민했습니다. 청소년기에 시작한 혼돈과 방황으로 청년 때 인생의 바닥을 치게 되었습니다. 소망 없이 절망과 죽음의 구덩이에 갇혀 있던 그 때 예수님께서 찾아오셨고 구원하시고 영원한 생명과 새로운 삶을 선물로 주셨습니다.

재발한 암으로 사망 선고를 받으신 아버님의 영혼 구원을 위해 기도하다 하나님의 부르심을 받고 1994년에 시작한 신학공부와 함께 사역에 입문하였습니다. 지난 26년 간 중고등부, 대학청년부, 부목사, 담임목회와 노숙자, 감옥, 중독, 상담, 단기선교 등의 사역을 담당해왔습니다. 그루터기 교회에는 2020년 3월 1일 부목사로 사역하게 되었습니다. 사랑하는 아내 정소영(Eunice)과 결혼한 지 21년 되었고 슬하에 대학생인 민수(Joshua)와 고등학생인 서현(Irene)을 두고 있습니다.

e-mail: pastorpaul@remnant.nyc

홍선희 (Sunhi Hong) 전도사

홍선희 전도사는 1990년에 미국으로 와서 회계학을 전공하고 교육학 자격증을 취득하였습니다. Gordon Conwell Seminary에서 목회학으로 졸업한 뒤 Boston Evangelical Church에서 Part-time 전도사로 5년 동안 섬겼습니다. 현재 그루터기 장로교회에서 유초등부 전도사로 사역하고 있으며, 경승호(남편), 홍혜복(어머니) 성도님과 함께 교회를 섬기고 있습니다.

홍선희 전도사는 수많은 자녀들과 청소년들에게 복음을 전파하고 주님의 일꾼들로 키우는 사역을 주님의 도우심으로 감당하는 비젼을 가지고 사역하고 있습니다.

e-mail: sunny@remnant.nyc

양승진 (John Yang) 전도사

양승진 전도사는 7세 때 목회를 하는 부모님과 함께 미국으로 이민을 와서 뉴욕에서 자라고 뉴욕에서 초,중,고등학교를 졸업했습니다. 2014년에 Boston University 를 졸업하고 Boston 지역에 있는 회사 인사과에서 직장 생활을 시작했습니다. Boston 에 거주할 동안 AMI에 속해 있는 Symphony Church에서 대학부와 청년부 리더로 섬겼습니다.

양승진 전도사는 중,고등학생을 위한 거룩한 부담감이 있어 2017년에 뉴욕으로 다시 돌아왔습니다. 현재 그루터기 장로교회 학생부 전도사로 섬기고 있으며 학생들이 주님과 친밀한 만남을 갖도록 기도하며 사역하고 있습니다.

e-mail: john@remnant.nyc

권주열 (Joshua Kwon) 전도사

권주열 (Joshua Kwon) 전도사는 11세에 목회를 하시는 부모님과 함께 남가주 오렌지 카운티로 이민했습니다. UCLA 에 진학하여 정치학을 공부했으며, 졸업 이후 엘에이에서 부동산 중개인으로 일했습니다. 2012년 샌프란시스코로 이사하여 Radiance Christian Church에 다니면서 집사의 직책을 받아 교회를 섬기던 중 예수님께서 “가서 제자 삼으라” 하신 명령을 생생히, 분명히, 그리고 개인적으로 들었습니다. 구체적인 사역으로 인도하심을 위해 기도하던 중 하나님의 부르심을 받고 2015년 가을에 필라델피아로 이사하여 신학 공부를 시작했고 은혜언약교회에서 청년부 전도사로 사역을 시작했습니다. 많은 분의 기도를 받고 살아가는 권주열 전도사는 2018년 하나님의 은혜로 황가운(Karen) 자매와 결혼하는 축복도 받았습니다. 2019년 7월부터 현재까지 그루터기교회 청년부 전도사로 섬기고 있습니다.

e-mail: josh@remnant.nyc